매장용 전집 전화상담

비룡소 전래동화 33 꽁지 닷 발 주둥이 닷 발 [양장본]

비룡소  | 남주현 그림, 김기정 글 | 출간일 : 2016.10.28

정가
  • 12,000원
일반판매가 10,800원(10% 할인)
S포인트 600원 (5% 적립)
상세정보 0.310kg | 22.5x26.5cm | 44p
ISBN 9788949101453
배송비 1만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제주 5만원 이상)
출고일 1~2일 안에 출고됩니다.(토요일, 휴일 제외)
 
주문수량

상품주소 가져가기소셜

4.0/ 5.0

0
리뷰쓰기
매주 우수리뷰를 선정하여
S포인트 2,000원을 드립니다.
판매중인 중고상품이 없습니다.

 

도서소개 출판사리뷰 회원리뷰 상품문의
Home > 유아도서 > 4-7세
Home > 유아도서 > 옛이야기
Home > 유아도서 > 시리즈 > 비룡소 전래동화
(총 1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전체선택 장바구니 바로구매
품절 비룡소 전래동화 시리즈 세트 (전21권) 225,000원 202,500원 (10%+5%s머니)
(총 36개의 상품이 있습니다.) 전체선택 장바구니 바로구매
견우 직녀 11,000원 9,900원 (10%+5%s머니)
구렁덩덩 새신랑 9,000원 8,100원 (10%+5%s머니)
꽁지 닷 발 주둥이 닷 발 12,000원 10,800원 (10%+5%s머니)
나무꾼과 선녀 15,000원 13,500원 (10%+5%s머니)
품절 늴리리 방귀 9,500원 8,550원 (10%+5%s머니)
단물 고개 15,000원 13,500원 (10%+5%s머니)
도깨비 감투 12,000원 10,800원 (10%+5%s머니)
품절 땅속나라 도둑 괴물 12,000원 10,800원 (10%+5%s머니)
마젤과 슐리마젤 10,000원 9,000원 (10%+5%s머니)
바리공주 12,000원 10,800원 (10%+5%s머니)
반쪽이 13,000원 11,700원 (10%+5%s머니)
복 타러 간 총각 12,000원 10,800원 (10%+5%s머니)
부자가 된 삼형제 9,500원 8,550원 (10%+5%s머니)
빨간 부채 파란 부채 10,000원 9,000원 (10%+5%s머니)
사윗감 찾는 두더지 11,000원 9,900원 (10%+5%s머니)
살려 줄까 말까? 9,500원 8,550원 (10%+5%s머니)
소가 된 게으름뱅이 11,000원 9,900원 (10%+5%s머니)
신기한 그림족자 12,000원 10,800원 (10%+5%s머니)
심청전 10,000원 9,000원 (10%+5%s머니)
아씨방 일곱동무 12,000원 10,800원 (10%+5%s머니)
여우와 메추라기 12,000원 10,800원 (10%+5%s머니)
연오랑과 세오녀 11,000원 9,900원 (10%+5%s머니)
요술 항아리 11,000원 9,900원 (10%+5%s머니)
우렁이 각시 12,000원 10,800원 (10%+5%s머니)
의좋은 형제 12,000원 10,800원 (10%+5%s머니)
이야기 귀신 11,000원 9,900원 (10%+5%s머니)
토끼와 자라 12,000원 10,800원 (10%+5%s머니)
팥죽 할멈과 호랑이 9,500원 8,550원 (10%+5%s머니)
평강공주와 바보온달 12,000원 10,800원 (10%+5%s머니)
해와 달이 된 오누이 12,000원 10,800원 (10%+5%s머니)
호랑이 잡는 법 10,000원 9,000원 (10%+5%s머니)
혹부리 영감 10,000원 9,000원 (10%+5%s머니)
흥부 놀부 12,000원 10,800원 (10%+5%s머니)
흰 쥐 이야기 9,500원 8,550원 (10%+5%s머니)

창비 좋은 어린이책 대상을 수상하면서 더욱 활발한 작품 활동을 하고 있는 동화 작가 김기정의 전래동화. 제목부터 호기심을 자극하는 이 옛이야기는 갑자기 꽁지가 닷 발, 주둥이가 닷 발이나 나온 괴물 새에게 납치된 엄마를 찾아 떠나는 외아들의 모험담으로 기존 설화에서는 보기 드문 이야기 구조를 가지고 있다.

주인공이 우여곡절 끝에 찾은 괴물 새를 직접 무찌른다는 점인데 더구나 그 과정이 힘이 아닌 '꾀와 지혜'인 것이다. 또한 그 도구가 사람이 동물과 다르게 잘 다룰 줄 아는 '불'이라는 점이 무척 흥미롭다. 김기정 특유의 유머러스하고 구수한 입담으로 어린 주인공이 겪는 다양한 고난과 역경이 흥미진진하고 긴장감 있게 펼쳐진다.

창비 좋은 어린이책 대상 수상 작가 김기정의 구수한 입담과
남주현의 유쾌한 만화 풍 그림이 만난 옛이야기

■어이코나! 우리 엄마 못 봤어요?

『해를 삼킨 아이들』로 창비 좋은 어린이책 대상을 수상하면서 더욱 활발한 작품 활동을 하고 있는 동화 작가 김기정이 전래동화 『꽁지 닷 발 주둥이 닷 발』을 ㈜비룡소에서 펴냈다. 제목부터 호기심을 자극하는 이 옛이야기는 갑자기 꽁지가 닷 발, 주둥이가 닷 발이나 나온 괴물 새에게 납치된 엄마를 찾아 떠나는 외아들의 모험담으로 기존 설화에서는 보기 드문 이야기 구조를 가지고 있다. 주인공이 우여곡절 끝에 찾은 괴물 새를 직접 무찌른다는 점인데 더구나 그 과정이 힘이 아닌 ‘꾀와 지혜’인 것이다. 또한 그 도구가 사람이 동물과 다르게 잘 다룰 줄 아는 ‘불’이라는 점이 무척 흥미롭다. 이 이야기는 처음부터 끝까지 독자들을 몰입하게 만든다. 이는 김기정 특유의 유머러스하고 구수한 입담으로 어린 주인공이 겪는 다양한 고난과 역경이 흥미진진하고 긴장감 있게 펼쳐지기 때문이다. 어린 독자들은 주인공과 한마음이 되어 때로는 마음 졸이며 때로는 신나게 상상하며 이야기를 읽을 수 있다.

■ 철없는 아들의 파란만장 성장기
어리고 철없는 아들이 홀로 떠난 여행은 그야말로 고난의 연속이다. 하지만 늘 엄마의 챙김만 받다 이제는 엄마를 구하기 위해 스스로 길을 찾고 해결하며 한 발짝씩 세상 앞으로 나간다. 괴물 새에게 가는 길목마다 조력자들을 하나씩 만나게 되는데 모두가 어렵고 힘든 일을 한 대가로 도움을 준다. 하지만 아이는 한 번도 해 본 적 없는 모심기, 밭매기, 싸리나무와 도토리 줍기 등 다양한 일들을 시행착오를 겪으며 끝까지 해낸다. 이 과정에서 주인공은 점점 단단해지고 성숙해진다. 누구한테나 반말을 하던 고약한 말버릇까지도 고치고 말이다. 이러한 과정은 다른 옛이야기 「바리공주」나 「구렁덩덩 새신랑」에서도 비슷하게 찾아볼 수 있다.
아이는 힘든 고난 끝에 더 버거운 괴물 새와 마주하게 된다. 너만은 어서 도망가라는 엄마의 말에 아이는 결코 물러서지 않는다. 결국 조력자들로부터 얻은 물건과 불을 활용해 무시무시한 괴물을 물리치고 엄마를 구해 집으로 돌아오면서 이야기는 끝이 난다.
김기정의 구성진 문체로 엮어지는 이야기는 독자들에게 긴장감과 성취감을 적절히 주어 읽는 즐거움을 더한다. 특히 아이가 어른이 되는 성장담을 우리 옛이야기에 잘 녹여내 이야기 속에서 용기와 인내, 효심까지 느끼고 배울 수 있다.

■ 옛이야기에 접목시킨 유쾌한 만화 풍 그림
남주현의 현대적이면서도 정감 있는 만화 풍 그림으로 만나는 옛이야기는 새롭고도 재미나다. 아기자기하고 귀여운 소품, 밝고 다양한 배경과 인물들의 익살스러운 표정을 하나하나 섬세하고도 풍부하게 살려 그렸다. 특히 사람의 눈동자, 입모양, 몸동작 등을 보면 절로 웃음이 났다 슬퍼졌다 한다. 또 거대한 괴물 새 꽁지 닷 발 주둥이 닷 발의 모습도 무서우면서도 우스꽝스럽게 표현했다.



등록된 평가가 없습니다.

인증유형: 정보 없음
인증번호:
이 분야의 베스트



이 분야의 신상품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0 0
결제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