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초등 > 3-4학년 > 만화,애니메이션 > 애니메이션/영화드라마 원작
심마 2 이미지

심마 2
보리 | 3-4학년 | 2021.03.02
  • 정가
  • 13,000원
  • 판매가
  • 11,700원 (10% 할인)
  • S포인트
  • 650P (5% 적립)
  • 상세정보
  • 25.7x18.8 | 0.509Kg | 184p
  • ISBN
  • 9791163141822
  • 배송비
  • 2만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제주 5만원 이상) ?
    배송비 안내
    전집 구매시
    주문하신 상품의 전집이 있는 경우 무료배송입니다.(전집 구매 또는 전집 + 단품 구매 시)
    단품(단행본, DVD, 음반, 완구) 구매시
    2만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이며, 2만원 미만일 경우 2,000원의 배송비가 부과됩니다.(제주도는 5만원이상 무료배송)
    무료배송으로 표기된 상품
    무료배송으로 표기된 상품일 경우 구매금액과 무관하게 무료 배송입니다.(도서, 산간지역 및 제주도는 제외)
  • 출고일
  • 1~2일 안에 출고됩니다. (영업일 기준) ?
    출고일 안내
    출고일 이란
    출고일은 주문하신 상품이 밀크북 물류센터 또는 해당업체에서 포장을 완료하고 고객님의 배송지로 발송하는 날짜이며, 재고의 여유가 충분할 경우 단축될 수 있습니다.
    당일 출고 기준
    재고가 있는 상품에 한하여 평일 오후3시 이전에 결제를 완료하시면 당일에 출고됩니다.
    재고 미보유 상품
    영업일 기준 업체배송상품은 통상 2일, 당사 물류센터에서 발송되는 경우 통상 3일 이내 출고되며, 재고확보가 일찍되면 출고일자가 단축될 수 있습니다.
    배송일시
    택배사 영업일 기준으로 출고일로부터 1~2일 이내 받으실 수 있으며, 도서, 산간, 제주도의 경우 지역에 따라 좀 더 길어질 수 있습니다.
    묶음 배송 상품(부피가 작은 단품류)의 출고일
    상품페이지에 묶음배송으로 표기된 상품은 당사 물류센터에서 출고가 되며, 이 때 출고일이 가장 늦은 상품을 기준으로 함께 출고됩니다.
  • 주문수량
  • ★★★★★
  • 0/5
리뷰 0
리뷰쓰기
  • 도서 소개
  • 출판사 리뷰
  • 작가 소개
  • 목차
  • 회원 리뷰

  도서 소개

개똥이네 만화방 40권. 1권에 이어 2권에서도 이야기를 먹고사는 환상 동물 ‘심마’를 따라 신비하고 아름다운 섬 제주의 환상적인 이야기를 만날 수 있다. 영등할망, 자청비, 백주또와 소천국, 산호수 전설, 구럼비 할망물까지, 우리에겐 아직 낯선 이야기를 통해 제주의 역사와 문화를 더 깊이 알 수 있다. 사람들의 삶이 녹아든 제주의 신화와 전설이 어린이들에게 다양한 상상력과 재미를 전해 줄 것이다.

  출판사 리뷰

조금 낯선, 그래서 더욱 신비로운 제주의 신화와 전설
이야기를 먹고사는 환상 동물 ‘심마’. 귀여운 외모와 다르게 심마는 입맛이 까다롭다. 한 번 맛본 이야기는 다시 먹지 않기 때문이다. 다행스럽게도 제주에는 마을마다 신화와 전설이 많다. 더불어 이야기를 맛있게 들려주는 사람도 많다. 그래서 심마를 따라다니면 항상 새로운 이야기를 만날 수 있다.
조난당한 어부들을 괴물로부터 구해 준 ‘영등할망’, 하늘의 난을 평정하고 인간 세상을 비옥하게 하는 농경신이 된 ‘자청비’, 우리 둘레 자연과 이웃을 생각해 보게 하는 ‘백주또와 소천국’ 이야기, 마마신의 횡포로부터 마을과 인간을 지켜 낸 대상군 해녀의 이야기 ‘산호수 전설’, 신통한 힘이 깃든 ‘구럼비 할망물’의 전설까지, 심마를 배부르게 해 준 이야기 다섯 편이 실려 있다. 낯설지만 그래서 더욱 신비롭게 느껴지는 제주의 신화와 전설. 심마를 따라 이야기를 맛있게 음미하다 보면 어느새 제주의 역사와 문화를 더 깊이 이해할 수 있게 된다.

우리가 사는 ‘오늘’을 돌아보게 하는 ‘단단한’ 이야기
제주의 신화와 전설을 따뜻한 상상력으로 풀어 낸 김홍모 작가와 달과 작가. 그 이야기 속엔 단순히 환상과 재미만 들어 있지 않다. 자연과 공동체, 더불어 사는 삶에 대한 메시지가 이야기 전체에 흐르고 있다. 고속도로를 건설하기 위해 오래된 숲을 파괴하고, 공항을 세우기 위해 마을 공동체를 위태롭게 만드는 인간들의 모습은 소천국과 마마신의 탐욕스러운 모습을 떠오르게 한다. 풍요롭고 편리한 삶을 위해 ‘고작 나무 하나 때문에 멈출 수는 없다’고 말하는 소장을 우리는 과연 떳떳하게 비난할 수 있을까? 현실 속 문제와 맞닿아 있는 이야기가 마치 거울처럼 우리가 사는 오늘을 비춘다.
이야기가 많이 쌓인 심마는 등껍질 위로 팽나무를 피워 내고, 마을 어른들의 쉼터와 아이들의 놀이터가 된다. 우리 둘레의 자연과 작고 약한 존재들을 지키고자 하는 작가들의 마음이 뚜렷하게 묻어 나는 상상력이다. 이야기 하나만으로도 즐거워하고, 좋은 것은 서로 나누고자 하는 심마와 이웃들의 모습에 자꾸만 우리의 모습을 견주게 된다. 작가들이 빚어 낸 따뜻하고 단단한 이야기가 더 나은 내일을 꿈꾸게 하는 힘이 되어 준다.

따듯한 감성으로 표현한 환상의 세계
《두근두근 탐험대》와 《내 친구 마로》로 부천만화대상을 두 번이나 받은 김홍모 작가가 글을 쓰고, 소박하지만 이야기가 살아 있는 그림을 그리는 달과 작가가 그림을 맡았다. 2권에서도 전작 《심마》에서 보여 줬던 따뜻한 감성을 그대로 이어 간다. 현실과 환상이 조화롭게 섞인 판타지에 정겨운 토박이말과 포근한 색연필 그림을 더했다. 소리 내어 읽으면 더욱 재미있는 제주 토박이말이 현장감을 살린다.
제주에 사는 두 작가는 어린이들에게 제주의 풍부한 이야기를 들려주고자 이 만화를 기획하게 됐다고 한다. 그래서 담백한 글과 그림으로 신화와 전설의 공간을 감성적으로 되살려 내 어린이들이 마음껏 상상력을 펼칠 수 있게 했다. 따뜻한 분위기 덕분에 제주와 그곳의 이야기가 좀 더 친근하게 다가온다.




  작가 소개

지은이 : 김홍모
홍익대학교 동양화과를 졸업했으며, 만화가 및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하고 있습니다. 2010년 부천국제만화제에서 《내가 살던 용산》으로 일반 만화상을, 《두근두근 탐험대》로 어린이 만화상을 받았고, 2016년 《내 친구 마로》로 부천만화대상 어린이 만화상을 받았습니다. 지은 작품으로는 《좁은 방》, 《심마》, 《구두 발자국》, 《누나야》가 있고, 《책 만들어 주는 아버지》, 《울지 않는 소년》 등 많은 작품에 그림을 그렸습니다.

  목차

첫 번째 이야기 영등할망 … 5
두 번째 이야기 자청비 … 31
세 번째 이야기 백주또와 소천국 … 69
네 번째 이야기 산호수 전설 … 107
다섯 번째 이야기 구럼비 … 157
작가의 말 … 182

  회원리뷰

리뷰쓰기

    이 분야의 신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