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유아 > 4-7세 > 창작동화 > 4-7세 외국그림책
거꾸로 토끼끼토 이미지

거꾸로 토끼끼토
길벗어린이 | 4-7세 | 2024.05.05
  • 정가
  • 15,000원
  • 판매가
  • 13,500원 (10% 할인)
  • S포인트
  • 750P (5% 적립)
  • 상세정보
  • 21.2x24.4 | 0.120Kg | 48p
  • ISBN
  • 9788955827590
  • 배송비
  • 2만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제주 5만원 이상) ?
    배송비 안내
    전집 구매시
    주문하신 상품의 전집이 있는 경우 무료배송입니다.(전집 구매 또는 전집 + 단품 구매 시)
    단품(단행본, DVD, 음반, 완구) 구매시
    2만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이며, 2만원 미만일 경우 2,000원의 배송비가 부과됩니다.(제주도는 5만원이상 무료배송)
    무료배송으로 표기된 상품
    무료배송으로 표기된 상품일 경우 구매금액과 무관하게 무료 배송입니다.(도서, 산간지역 및 제주도는 제외)
  • 출고일
  • 1~2일 안에 출고됩니다. (영업일 기준) ?
    출고일 안내
    출고일 이란
    출고일은 주문하신 상품이 밀크북 물류센터 또는 해당업체에서 포장을 완료하고 고객님의 배송지로 발송하는 날짜이며, 재고의 여유가 충분할 경우 단축될 수 있습니다.
    당일 출고 기준
    재고가 있는 상품에 한하여 평일 오후3시 이전에 결제를 완료하시면 당일에 출고됩니다.
    재고 미보유 상품
    영업일 기준 업체배송상품은 통상 2일, 당사 물류센터에서 발송되는 경우 통상 3일 이내 출고되며, 재고확보가 일찍되면 출고일자가 단축될 수 있습니다.
    배송일시
    택배사 영업일 기준으로 출고일로부터 1~2일 이내 받으실 수 있으며, 도서, 산간, 제주도의 경우 지역에 따라 좀 더 길어질 수 있습니다.
    묶음 배송 상품(부피가 작은 단품류)의 출고일
    상품페이지에 묶음배송으로 표기된 상품은 당사 물류센터에서 출고가 되며, 이 때 출고일이 가장 늦은 상품을 기준으로 함께 출고됩니다.
  • 주문수량
  • ★★★★★
  • 0/5
리뷰 0
리뷰쓰기
12위
유아 도서
  • 도서 소개
  • 출판사 리뷰
  • 작가 소개
  • 회원 리뷰

  도서 소개

토끼는 친구에게 생일 선물로 예쁜 신발을 받았다. 토끼가 새 신발을 신고 조심조심 걷고 있을 때였다. 어떤 아이가 급하게 달려오다 토끼에게 흙탕물을 튀기고 말았다. 토끼의 새 신발이 더러워졌다. 이대로 가면 금방 더러워져 헌 신발이 될 것이다. 그렇다면… 거꾸로 걸으면 어떨까?

《거꾸로 토끼끼토》는 새 신발이 더러워지는 게 싫어서 거꾸로 걷기 시작한 엉뚱한 토끼끼토의 이야기를 담은 그림책이다. 두 발 대신 두 귀로 걷기 시작하면서 끼토의 세상은 확 바뀐다. 끼토만의 인사법이나 밥 먹는 법, 자는 법 등이 전에는 몰랐던 다양한 방식으로 만들어지기도 한다. 남들과 다르기 때문에 손가락질 받기도 하지만, 끼토는 자신만의 방법으로 앞으로 나아가고, 자신의 모습을 있는 그대로 받아들여 주는 토끼 친구를 만나기도 한다.

  출판사 리뷰

세상을 뒤집은?! 보람 작가표 유쾌하고 엉뚱한 상상!
“거꾸로 걷든, 똑바로 걷든, 데굴데굴 구르든, 느릿느릿 기어가든,
나답게 나아가는 모든 걸음걸음을 응원해요!”

“난 오늘부터 거꾸로 걸을 거야!”
남들과 다르면 뭐 어때?!
뒤집으면 보이는 새로운 세상, 거꾸로 토끼끼토 이야기!


토끼는 친구에게 생일 선물로 예쁜 신발을 받았어요. 토끼가 새 신발을 신고 조심조심 걷고 있을 때였어요. 어떤 아이가 급하게 달려오다 토끼에게 흙탕물을 튀기고 말았어요. 토끼의 새 신발이 더러워졌어요. 이대로 가면 금방 더러워져 헌 신발이 될 거예요. 그렇다면… 거꾸로 걸으면 어떨까요?! 토끼는 커다란 두 귀로 땅을 딛고 물구나무서기를 했어요. 이제 토끼는 거꾸로 ‘끼토’예요! 두 귀로 걸으니 모든 게 거꾸로 보여요. 거꾸로 바라보는 세상은 생각보다 재미있어요. 그런데 거꾸로 걷는 토끼끼토를 본 이웃들이 저마다 한마디씩 잔소리를 하기 시작했어요. 똑바로 걸으라고요! 과연 끼토의 마음을 알아 줄 친구는 아무도 없는 걸까요?
《거꾸로 토끼끼토》는 새 신발이 더러워지는 게 싫어서 거꾸로 걷기 시작한 엉뚱한 토끼끼토의 이야기를 담은 그림책이에요. 두 발 대신 두 귀로 걷기 시작하면서 끼토의 세상은 확 바뀝니다. 끼토만의 인사법이나 밥 먹는 법, 자는 법 등이 전에는 몰랐던 다양한 방식으로 만들어지기도 하지요. 남들과 다르기 때문에 손가락질 받기도 하지만, 끼토는 자신만의 방법으로 앞으로 나아가고, 자신의 모습을 있는 그대로 받아들여 주는 토끼 친구를 만나기도 합니다. 보람 작가만의 유쾌하고 엉뚱한 상상이 더해진 다정하고 사랑스런 그림책 《거꾸로 토끼끼토》에서 거꾸로 토끼 친구를 만나 보세요!

“유별난 토끼네. 우리처럼 똑바로 걸으면 안 돼?”
남들과 다른 시선으로, 편견에 맞서는 거꾸로 토끼 이야기!


토끼는 생일 선물로 받은 예쁜 파란색 신발을 신고 조심조심 길을 걷고 있었어요. “앗, 내 신발!!” 그런데 한 아이가 맞은편에서 급하게 달려오다가 토끼의 신발에 흙탕물을 튀기고 말았어요. 더러워진 새 신발에 토끼는 속상했어요. 이대로 가면 새 신발이 금세 헌 신발이 될 거예요. 신발이 더러워지지 않으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바로 거꾸로 서서 두 귀로 걷는 거예요! 이제 토끼는 거꾸로 ‘끼토’가 되었어요. 끼토는 두 귀로 깡충깡충 신나게 뛰어 다녔어요. 거꾸로 바라보는 세상은 새롭기만 했어요. 하늘에 있던 해님은 땅에서 빛나고 있었고, 땅에 있던 모든 것들은 하늘에 대롱대롱 매달려 있었지요. 끼토는 거꾸로 걷는 것에 멈추지 않고, 자신만의 방식도 만들기 시작했어요. “녕안!(안녕!)”, “워마고!(고마워!)” 등 간단한 말과 단어는 거꾸로 말했고, 밥 먹는 법이나 자는 법도 거꾸로 하기 시작했지요. 그런데 두 귀로 걸어 다니는 일이 쉬운 것은 아니었어요. 다시 두 발로 조심조심 걸어 보자 다짐하던 참이었지요.
“얘! 넌 왜 거꾸로 서서 다니니?” “으악! 괴물 토끼다! 도망가자!” “거꾸로 걸으면 키가 안 커.” …
이웃 토끼들이 거꾸로 끼토의 모습을 보고 한마디씩 잔소리하기 시작했어요. 끼토는 자신을 이해해 주지 않고 뭐라고만 하는 이웃들에게 짜증도 나고 화가 났지요. 그래서 “다들 날 좀 내버려 둬요!” 하고 크게 외친 뒤 길을 달려가다 그만… 돌부리에 걸려 넘어지고 말았어요. 끼토는 이웃들 앞에서 넘어진 게 부끄럽고 창피해서, 귀가 아픈 데도 아무렇지 않은 척 다시 일어났어요. 그러고는 아무도 없는 바위에 걸터앉아 속상해서 눈물을 흘렸지요. 그때 끼토에게 토끼 토토가 다가왔어요. 토토는 끼토의 다친 귀에 약을 발라 주고, 자신도 끼토처럼 신발이 더러워지는 것이 싫어서 머리에 이고 있다고 말해 주었어요. 토토는 끼토가 말하지 않아도 끼토의 마음과 행동을 이해해 준 첫 번째 친구였어요. 이제 끼토는 울지 않아요. 대신 친구 토토와 함께 다시 자신만의 방식으로 길을 걷기 시작했답니다.
남들과는 다른, 자신만의 방법으로 세상의 편견에 맞서는 거꾸로 토끼끼토 이야기는 세상을 바라보는 다양한 시선과 함께 남들에게 주눅 들지 않고 자신만의 길을 가는 ‘나’의 모습을 담고 있습니다. 이제 나다운 것이 무엇인지 확실하게 보여 주는 귀여운 끼토와 그런 끼토를 있는 그대로 받아들여 주는 사랑스러운 친구 토토의 만남을 《거꾸로 토끼끼토》에서 확인해 보세요!

‘나답게’ 세상을 걷고 싶은 토끼끼토와
다정한 공감력을 지닌 친구 토토의 사랑스러운 만남!


토끼끼토는 신발이 더러워지는 것이 싫어서 거꾸로 서서 걷기로 해요. 그 뿐인가요? 토끼끼토는 거꾸로 물구나무서서 걷는 것에서 시작해 간단한 인사나 단어들도 거꾸로 말하고, 먹는 법, 자는 법, 그리고 노래까지 거꾸로 하면서 다양한 방법으로 자신만의 개성을 뽐냅니다. 하지만 남들과 다른 행동 때문에 이웃 토끼들의 따가운 눈총을 받기도 하지요. “유별난 토끼네. 우리처럼 똑바로 걸으면 안 돼?”
이때 좌절한 토끼끼토 앞에 나타난 친구 토토는 따듯한 공감으로 끼토에게 위로와 응원을 줍니다. 토끼끼토처럼 새 신발이 더러워지는 것을 싫어하는 토토는 신발을 머리에 올려 두고 걸어요. 토토는 끼토가 말로 표현하지 않은 부분까지 세심하게 알아주는 멋진 친구예요. 끼토가 왜 거꾸로 서서 다니는지 먼저 알아주고, 끼토의 아픈 상처를 돌봐 주고, 거꾸로 걸어다니느라 두 귀는 아프지 않은지 등 끼토의 행동을 이상하게 보거나 비난하는 대신 ‘끼토’ 그 자체를 이해하고 챙겨 줘요. 그렇게 친구가 된 토끼끼토와 토토는 각자의 방식으로 당당하게 함께 걸어갑니다. 엉뚱하게만 보였던 끼토가 세상을 당당히 걸어가는 모습은 이웃 토끼들에게 작은 감동을 줍니다. 토끼끼토를 비난하던 이웃들은 너도나도 네발로 걷고, 데굴데굴 구르고, 게다리 걷기를 하면서 저마다의 다양한 방식으로 걷는 것이 얼마나 즐거운 일인지 깨닫게 되지요.
다른 사람의 시선과 편견을 신경 쓰지 않고 ‘나답게’ 앞으로 나아가는 토끼끼토와 친구 토토의 씩씩한 발걸음처럼 여러분만의 걸음걸이로 세상을 걸어 보세요!

귀엽고 사랑스러운 그림에 엉뚱한 매력이 가득~!
보람 작가만의 다정한 시선으로 완성된, 거꾸로이기에 더 완벽한 세상!


생일 선물로 받은 예쁜 파란색 신발을 신고 조심조심 길을 걷고, 신발이 더러워지자 울상을 짓는 토끼의 모습은 우리가 새 신발을 신었을 때의 모습과 똑 닮아 있어요. 그런데 이어지는 토끼의 행동은 모두의 예상을 뛰어넘지요. 물구나무서서 커다란 두 귀로 깡충깡충 뛰어다니는 거꾸로 토끼끼토의 모습은 놀랍고 신기하면서도 당당합니다.
《거꾸로 토끼끼토》에서는 보람 작가만의 세상을 바라보는 따뜻한 시선과 귀여운 그림, 기발한 상상력으로, ‘거꾸로’라서 더욱 완벽한 세상에 대해 이야기합니다. 이전 작품인 《모두 참방》과 《완벽한 계란 후라이 주세요》에서 등장했던 사랑스러운 토끼 친구들의 만남을 그린 이번 그림책은, 엉뚱하면서도 자존심 센 미워할 수 없는 토끼끼토와 남들과 달리 끼토의 행동에 공감해 주는 토토, 그리고 그림 장면 곳곳에 숨어서 끼토를 관찰하는 아주 작은 개미, 끼토에 이어 자신들만의 방식으로 공처럼 구르고, 점프하고, 옆으로 길을 걷는 이웃 토끼들까지! 귀엽고 사랑스러운 캐릭터들을 살펴보는 즐거움을 선사합니다. 또한 녕안(안녕), 기라바해(해바라기), 박수(수박), 토마토(토마토) 등 말과 단어를 거꾸로 말하는 끼토 방식이 담겨, 아이들이 재미있게 말놀이를 즐길 수 있게 도와줍니다.
이제 거꾸로라서 더욱 완벽한, 《거꾸로 토끼끼토》를 만나 보세요. 길을 걷는 걸음새만큼이나 나다움을 뽐내는 매력 넘치는 토끼끼토와 친구들을 만날 수 있을 거예요!




토끼의 새 신발이 더러워졌어요.
이대로 가면 금세 헌 신발이 될 거예요.
그렇다면…

거꾸로 걸으면 어떨까요?!
이제는 토끼가 아니라 거꾸로 ‘끼토’예요.

“얘! 넌 왜 거꾸로 서서 다니니?”
지나가던 아저씨가 물었어요.
“새 신발이 더러워질까 봐요.”
“신발은 원래 더러워지는 거야. 쓸데없는 짓 그만하고 똑바로 걸어 다니렴.”

  작가 소개

지은이 : 보람
거꾸로 걷든, 똑바로 걷든, 데굴데굴 구르든, 느릿느릿 기어가든, 나답게 나아가는 모든 걸음걸음을 응원하는 마음으로 이 책을 만들었어요. 쓰고 그린 책으로 《파닥파닥 해바라기》, 《모두 참방》, 《고양이 히어로즈의 비빔밥 만들기》, 《완벽한 계란 후라이 주세요》가 있어요.

  회원리뷰

리뷰쓰기

    이 분야의 신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