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부모님 > 부모님 > 소설,일반 > 에세이,시
새영별 김건희 여사 이미지

새영별 김건희 여사
청어 | 부모님 | 2022.06.10
  • 정가
  • 20,000원
  • 판매가
  • 18,000원 (10% 할인)
  • S포인트
  • 1,000P (5% 적립)
  • 상세정보
  • 15.2x22.3 | 0.235Kg | 168p
  • ISBN
  • 9791168550438
  • 배송비
  • 2만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제주 5만원 이상) ?
    배송비 안내
    전집 구매시
    주문하신 상품의 전집이 있는 경우 무료배송입니다.(전집 구매 또는 전집 + 단품 구매 시)
    단품(단행본, DVD, 음반, 완구) 구매시
    2만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이며, 2만원 미만일 경우 2,000원의 배송비가 부과됩니다.(제주도는 5만원이상 무료배송)
    무료배송으로 표기된 상품
    무료배송으로 표기된 상품일 경우 구매금액과 무관하게 무료 배송입니다.(도서, 산간지역 및 제주도는 제외)
  • 출고일
  • 1~2일 안에 출고됩니다. (영업일 기준) ?
    출고일 안내
    출고일 이란
    출고일은 주문하신 상품이 밀크북 물류센터 또는 해당업체에서 포장을 완료하고 고객님의 배송지로 발송하는 날짜이며, 재고의 여유가 충분할 경우 단축될 수 있습니다.
    당일 출고 기준
    재고가 있는 상품에 한하여 평일 오후3시 이전에 결제를 완료하시면 당일에 출고됩니다.
    재고 미보유 상품
    영업일 기준 업체배송상품은 통상 2일, 당사 물류센터에서 발송되는 경우 통상 3일 이내 출고되며, 재고확보가 일찍되면 출고일자가 단축될 수 있습니다.
    배송일시
    택배사 영업일 기준으로 출고일로부터 1~2일 이내 받으실 수 있으며, 도서, 산간, 제주도의 경우 지역에 따라 좀 더 길어질 수 있습니다.
    묶음 배송 상품(부피가 작은 단품류)의 출고일
    상품페이지에 묶음배송으로 표기된 상품은 당사 물류센터에서 출고가 되며, 이 때 출고일이 가장 늦은 상품을 기준으로 함께 출고됩니다.
  • 주문수량
  • ★★★★★
  • 0/5
리뷰 0
리뷰쓰기
  • 출판사 리뷰
  • 작가 소개
  • 목차
  • 회원 리뷰

  출판사 리뷰

충북 괴산면 청천면 삼송리 끝 청화산의 밑 속리산의 한 자락인 그곳 박토에 천년 수(樹)의 왕송(王松)이 있다. 불타오르듯 붉디붉은 호송이 푸른 속을 달고 용솟음을 치며 비틀어 오르듯 날개를 펴고 있기에 왕송이라고 부르며 천년 수이다. 학창 시절 친구들과 그 나무에 올라 장난치며 놀기도 했다.

어린 시절 꿈과 동심이 실린 나무이기도 하다.
산속도 아닌 천수답이 살짝 널린 박토에 어떻게 천년의 세월을, 그 인고의 세월을 견디어 내며 왕송이 되었을까?

이곳은 산속 겨울의 한파와 센 바람이 한곳으로 모이는 곳인데, 내가 굳이 고향인 왕송 이야기를 하는 것은 이유가 있어서다. 꼭 그 왕송과 같은 기백의 위험 기세를 닮은 인물을 만나서다. 대인 우연이 아닌 천재일우의 천연으로 만났기에 우리는 만나자마자 의기 투합된 막역지기가 되어 함께 뒹굴었다. 거기다가 연배도 비슷한 같은 또래라 마냥 좋기만 하다.

어떤 부담도 주지 않고 어떤 부담도 갖지 않게 하는 깨 벗은 개구쟁이 동무 대하듯 친구로 대하는 그 넓은 품성이 참 곱다. 그에게는 상하가 없고 밑천도 없다. 사농공상 빈부 귀천이 없다. 모두를 품기 때문이다.

그를 만나면서 나는 일상을 잃었다.
아침 일찍 일어나 묵상과 기 수련으로 이어지는 학문 연구 봉사 활동, 밤이면 초롱이는 별빛 속에서 다시 이어지는 묵상과 기 수련으로 빠져드는 나의 정형화된 일상이 안개처럼 사라져 버렸다.

내가 그에게 푹 빠져든 것이다.
하루 24시간의 시간과 공간을 초월하는 그의 특강(특별한 이야기들)에 신선놀음에 도낏자루 썩는 줄 모른다는 우리 속담의 주인공이 되었기 때문이다. 시냇물 조용히 흐르듯 그의 입에서 흘러나오는 맑은 이야기 속에서 나는 인간사 희로애락 생사고락의 모든 것을 다시금 배우기 때문이다. 그의 이야기는 단시간에 끝나지 않는다.

산속 산 공물이 그치는 것을 보았는가?
한강 물이 마르는 것을 보았는가, 그의 특강은 끝없는 이야기의 장강이다. 그의 이야기는 솔직하다. 그러기에 꾸밈이 없고 담백하다. 그의 이야기는 직선적이다. 빙빙 돌리지 않는다. 그러면서도 모두가 꿰뚫는 광선이기에 세상 모든 이치를 담고 있다.

그의 이야기는 사실적이다.
뜬구름 잡는 공터 이야기가 아니다. 이론 같으나 실은 그의 오랜 수행과 실행에서 흘러나오는 것이다. 그리고 극단적인 시련과 고뇌를 건너온 그의 이야기는 비논리적이다. 그러나 모든 논리를 포괄하는 광의의 참 논리다. 언중유골은 저리 가라 할 정도의 모든 철학과 사상과 이념이 담겨있다. 진정한 논리이다. 그의 이야기는 현재 진행형이다. 먼 옛날의 이야기가 아니다. 그러나 미래를 담고 있어 메시지가 강하다.

  작가 소개

지은이 : 박성원 선사
풍물 월드비전 대표(풍물놀이 세계마당)풍물놀이 공연 대표(풍물놀이 공연, 연출, 기획, 안무)인류고대문화(춤) 연구원 원장동남아 전통문화 교류원 원장고대인류사 연구원 종신 위원세계고대국 00천제 제사장(선사)동남아 대체의학(선기) 학회장

  목차

머리글_2

1. 대사와 선사의 만남_8
2. 하늘의 별(새영별) 김건희 여사님_16
3. 고 노무현 대통령을 당선시키고 죽음 예언_34
4. 박근혜 전 대통령, 이재용, 신동빈 구속 예언_44
5. 주식 선물옵션 대박왕, 일파대사_60
6. 1300년 전부터 전승된 원효대사의 1급 비결서_86
7. 명품 자녀는 이렇게 만든다_100
8. 김건희 여사님! 이것만은 하셔야 합니다_116
9. 박근혜 전 대통령님! 한번 만나고 싶습니다_126
10. 삼성 이재용 부회장님. 불행 끝 행복 시작_132
11. 신은 인간에게 불행을 주지 않는다_144
12. 사람답게 살려면 터를 점검하세요 -집터, 회사터, 사무실터, 공장터, 관공서터 등_152

글을 마치며_166

  회원리뷰

리뷰쓰기